본문 바로가기

보고/읽고/듣고/쓰고

일본 침몰 (日本沈沒: Sinking Of Japan, 2006)


뭐랄까..
아쉬움이 많은 영화랄까.
이거. 편집만 잘 하구 좀 더 짧게만들었어두 충분할 영화였다는 생각이.
여하튼.. 일본이 가라앉는다는것은..
뭐랄까.. 확실히 뭔지 모를.. **를 자극시킨다고나 할까. ㅋ

초난강을 영화에서 만나는건 처음이라 많이 어색했구..
둘의 러브스토리만 좀 짧았어도 볼만할 뻔 했음.

그나저나 일본은 영화에서도 한국에 대한 자존심이 느껴지는군.
이주국에 한국은 차마 넣을수가 없었나?
이건 혼자만의 오버센스?
여하튼.
솔직히 영화가 전반적으로 최악은 아니었다고 봄.
편집만 좀 더 깔끔하게 했어도 좋았을뻔.

el.